HOME k-star 방송
결혼하면 집에 들어간다던데..'비켜라 운명아' 진예솔 김혜리 앞에서 땀 뻘뻘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비켜라 운명아' 진예솔(진아 역)이 난감한 상황에 처한다.

1일 밤 방송하는 KBS 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에서는 식사 자리를 갖는 강태성(시우 역)의 가족들과 진예솔의 가족들이 그려진다.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이날 방송에서 진예솔은 엄마를 모시고 강태성의 집으로 향한다. 앞서 김혜리(수희 역)가 엄마를 모시고 와 식사를 한 번 하자는 의사를 밝혔기 때문이다. 김혜리는 진예솔과 강태성 앞에서 두 사람의 관계를 허락하는 '척'했다.

하지만 진예솔은 김혜리 앞에서 주책을 피우는 엄마 때문에 난감함을 지우지 못했다. 앞서 그의 엄마는 강태성의 재산에만 신경 쓰는 모습을 보여 진예솔의 한숨을 자아내기도 했다. 

김혜리가 진예솔을 더욱 마음에 들어하지 않을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연인의 앞날에 귀추가 주목된다.

'비켜라 운명아'는 평범한 흙수저 청년과 주변 인물들이 거꾸로 운명의 강을 거슬러 오르며 사랑과 꿈을 찾아 도전장을 내미는 유쾌 통쾌 상쾌 드라마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ODAY PHOTO
여백
[댓글] 세상을 읽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