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k-star 방송
'황제의 품격' 신성록 불안 증세 폭발..최진혁 붙잡다 "나와 떨어지지마"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SBS ‘황후의 품격’ 신성록(이혁 역)이 심각한 불안 증세를 보였다.

지난 10일 방송된 '황후의 품격'에서는 최진혁(왕식 역)의 압박에 무너지는 신성록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신성록은 황족 가족들의 아침 식사 시간 어떤 메시지를 받았다. 내용은 우리 엄마를 왜 죽였냐는 것. 신성록은 심각한 불안 증세를 보였고 최진혁(왕식 역)은 "안티 세력이 곳곳에 숨어 있다"는 말로 자극했다. 

메시지를 보낸 사람이 최진혁이라는 걸 모르는 신성록은 모든 사람을 물리고 최진혁에게 "한시도 떨어져선 안 돼"라고 부탁했다.

신성록의 절망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장나라(써니 역)가 엄마의 죽음에 대해 알게 된 것. 신성록을 살리느라 자신의 엄마가 죽어야 했다는 것을 알게 된 장나라는 신성록의 멱살을 잡고 울분을 토해냈다. 장나라를 향해 마음을 주고 있던 신성록은 무너져 괴로워했다.

장나라를 향한 신성록의 애정이 유쾌한 즐거움을 주고 있지만 신성록의 지난 악행을 모두 덮을 수는 없다. 황실을 향한 최진혁과 장나라의 복수에 귀추가 주목된다.

SBS ‘황후의 품격’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전파를 탄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ODAY PHOTO
여백
[댓글] 세상을 읽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