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k-star 방송
'비밀과 거짓말' 가짜 투성이였던 이일화·오승아 모녀 "진짜 화경이 만큼 널 사랑했어"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비밀과 거짓말’ 이일화(연희 역)가 오승아(화경 역)를 도왔다.

10일 밤 방송한 MBC 드라마 ‘비밀과 거짓말’에서는 이일화가 오승아에 대한 사랑을 표현했다. 또 이중문(재빈 역)은 서인석(상필 역)에게 진심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일화(연희 역)는 오승아(화경 역)의 도피를 도왔다. 오승아가 자신을 납치한 것처럼 꾸미고 도망친 것. 이일화는 오승아에게 여권을 건네며 도망치라 말했다. 자신이 진짜 화경이 만큼 오승아를 사랑했다는 것 알았기 때문. 이일화는 오승아가 잘못을 뉘우치며 살길 바랐다. 

이후 오승아는 서인석에게 전화를 걸어 오승아를 살리고 싶다 말했다.  그는 "진짜 엄마라면 자식이 살인을 하건 도둑질을 하건 품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중문은 서인석을 찾아와 마음을 전했다. 가짜 인생이지만 서인석을 진짜 할아버지처럼 믿고 따랐다고 고백한 것. 서인석 또한 김경남(도빈 역)이 "화경씨가 할아버지 빼돌린다는 것 알려준 사람도 재빈이다"라고 말한 것을 떠올렸다. 서인석은 이중문을 용서하진 않았지만 내쫓지 않았다. 

‘비밀과 거짓말’은 빼앗기고 짓밟혀도 희망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가는 여자와 더 많은 것을 가지기 위해 거짓과 편법의 성을 쌓은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배우 오승아, 서해원, 이중문, 김경남, 전노민, 이일화, 김혜선 등이 출연한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ODAY PHOTO
여백
[댓글] 세상을 읽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