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k-star 방송
'비밀과 거짓말' 이중문 오승아 버리고 홀로 구치소 나와..사랑은 끝났다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비밀과 거짓말’ 이중문(재빈 역)이 오승아(화경 역)를 외면했다.

지난 9일 밤 방송한 MBC 드라마 ‘비밀과 거짓말’에서는 모든 진실을 들키고 벌을 받게 된 이중문과 오승아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정신을 차린 서인석(상필 역)은 이중문과 오승아를 벌하려 했다. 대신 친손주인 김경남(도빈 역)이 그룹 후계자가 된다면 이중문을 용서하기로 했다. 이중문은 형의 도움으로 감옥행을 면할 수 있었다.

하지만 이중문은 오승아를 외면했다. 오승아는 "재빈씨 나도 데려가요"라고 애원했지만 홀로 감옥에 남겨졌다.

오승아에 대한 사랑으로 그가 행해온 악행을 모두 눈 감아줬던 이중문이기에 그 선택에 시선이 쏠리는 상황이다. 앞서 이중문은 욕심이 끊이지 않는 오승아에게 질려하면서도 그를 놓지 못하고 있었다.

한편 오승아를 구하는 사람은 이일화(연희 역)가 될 전망이다. 이일화는 서인석을 죽이려 한 오승아를 용서하지 못하면서도 친딸처럼 키워온 정에 가슴 아파했다.

‘비밀과 거짓말’은 빼앗기고 짓밟혀도 희망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가는 여자와 더 많은 것을 가지기 위해 거짓과 편법의 성을 쌓은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배우 오승아, 서해원, 이중문, 김경남, 전노민, 이일화, 김혜선 등이 출연한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ODAY PHOTO
여백
[댓글] 세상을 읽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