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k-star 이슈
소녀시대 멤버들이 9년간 써니 귀 막아준 이유는?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소녀시대 멤버들이 9년간 써니의 귀를 막아준 이유가 따뜻한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9일  2016 DMC 페스티벌 '코리안 뮤직 웨이브' 피날네 무대에 오른 소녀시대 유리가 써니의 양쪽귀를 손으로 막아주는 장면이 포착됐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유는 써니의 전쟁 휴유증 때문이었다. 써니는 이전 한 방송에서 어린시절을 쿠웨이트에서 살았고 당시 걸프전을 몸소 겪으면서 폭죽 소리에 민감해졌다고 밝힌 바 있다.

때문에 그는 여전히 무대 장치에서 터지는 소리를 들을 때마다 깜짝깜짝 놀라곤 한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소녀시대 팬인데도 이유를 몰랐네" "세월이 흘러도 쉽게 변치 않는 우정" "소녀시대 앞으로도 영원하길"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주고 있다.

정우재 기자  panclub@nate.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ODAY PHOTO
여백
여백
[댓글] 세상을 읽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