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un 스타포토
김태리 영화제 시상식서 김민희 언급 "첫눈에 반했다"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스타에이지=정성구 기자] 영화배우 김태리가 김민희에 대한 우정을 드러내 이슈가 되고 있다.

김태리는 7일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 25일 부일영화상에 참가해  영화 ‘아가씨'(감독 박찬욱)로, 신인 여자 연기자 상을 수상하며, 수상 소감으로  “지금 런던에서 ‘아가씨’ 홍보 중인 감독님과 제작사 식구들, 내가 첫눈에 반한 김민희에게 이 영광을 돌린다”고 말했다.

이어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다. 기분이 좋다”라며 “영화 준비 과정에서, 많은 고민들과 나름의 싸움들이 있었다. 이를 붙들고 앞으로도 걸어나가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태리와 김민희는 ‘아가씨’에 각각 히데코와 숙희역으로 출연해 열연한 바 있다. 김민희는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을 아가씨 히데코를, 김태리는 하녀 숙희로 등장했다.

 

정성구 기자  panclub@nate.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ODAY PHOTO
여백
여백
[댓글] 세상을 읽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